TOP5 아이폰 및 아이패드 게임 녹화 앱

相葉
相葉
2021-10-20 12:14:24 • Filed to: 게임 녹화
0

요즘은 게임 전용 기기를 사용하지 않고 아이폰이나 아이패드만 있어도 편하게 다양한 게임을 즐길 수 있습니다. 게임 플레이 영상을 녹화하여 하이라이트 순간을 포착해 친구, 또는 유튜브에 공유하는 사람도 많은데요. 오늘의 포스팅에서는 아이폰과 아이패드 게임을 녹화할 수 있는 Top 5 어플을 소개하겠습니다.

Part 1
Top5 아이폰 화면 녹화/아이패드 화면 녹화 앱

1위: 아이폰 화면 녹화 (아이폰 내장 기능)

아이폰 자체에도 앱 다운로드 필요없이 화며 녹화 기능이 내장되어 있는데요. 화면을 위로 스크롤하면 하얀색의 원형 모양의 아이콘이 보이는데 그게 바로 화면 녹화 버튼입니다. 그러나 제어센터에 나타나지 않은 경우도 있는데요. 설정에서 추가하지 않았기 때문에 안 나오는 겁니다. 그럴 경우 먼저 설정-제어센터-화면 녹화 기능 추가를 누르고 다시 홈 화면으로 가면 녹화 아이콘이 보일 것입니다.

화면 녹화 버튼을 누르면 3초간 카운트다운 후 녹화가 시작됩니다. 녹화 종료후 영상이 자동으로 앨범에 저장되니 앨범에 들어가 확인하며 됩니다.

2위: Air Shou

Air Shou는 무료 화면 녹화 앱으로 홈페이지에서 'Shou' 라는 앱을 먼저 다운로드해야 합니다.방향 뿐만이 아니라 해상도 등의 설정을 변경 할 수 있고 게임 녹화 모드도 있습니다.그러나 한 가지 불편한 점은 게임 오디오를 녹화하려면 아이폰 전용 마이크가 필요합니다.

3위: Vidyo Brow Recorder

유료 앱의 Vidyo Brow Recorder는, 해상도가 높은 영상을 녹화하고 싶은 경우에 많이 사용하는데요. 그러나 단점은 화면만 녹화하고 오디오는 녹화가 안됩니다.

4위: 에어서버(AirServer)

에어 서버도 유료앱인데요.다운로드시 메일 주소등의 정보 등록이 요구됩니다. 저는 인강 녹화할 때 써봤는데 아쉬운 점은 전체화면 녹화만 지원하기때문에 지정 대화창이나 강조하고 싶은 부분만 녹화하려면 따로 편집해야 합니다.2 주간 무료로 사용할 수 있으므로 제품을 체험한 후 유료 버전으로 갈아타는게 더 좋을 것 같습니다.

5위: 퀵타임(Quicktime)

퀵타임은 애플사에서 만든 유명한 동여상 플레이 프로그램이죠.퀵타임은 화면과 음성을 동시에 녹화할 수 있습니다. 그런데 컴퓨터 음성만 녹화하는 건 안되네요. 외부 소리는 녹화 되지 않았으면 하는데 그런 기능은 없습니다.

Part 2
Demo Creator 화면 녹화 프로그램으로  고퀄리티 동영상 만들기

Demo Creator는 유명 동영상 편집 프로그램 필모라(Filmora)의  제작사 Wondershare에서 출시한 새로운 화면 녹화 제품인데요. 직관적이고 사용하기 아주 쉬운 인터페이스와 내장된 편집기로 많은 영상 편집자의 마음을 사로잡았습니다. 윈도우7 /윈도우 8.1、64비트 윈도우10 등 시스템 사용 환경을 모두 지원하고요.

웹캠과 컴퓨터 화면, 그리고 오디오를 동시에 녹화할지 여부를 선택할 수 있어 게임 플레이 영상 녹화에 아주 적합한 프로그램입니다. 게임 녹화 모드도 따로 있어 고프레임 녹화(최대120fps)가 가능합니다. 녹화후 간단한 편집을 원한다면 또 DemoCreator에 내장된 편집기로 자유롭게 하이라이트를 쳐주거나 텍스트를 붙여 넣을 수 있습니다.

여기서 제일 중요한 포인트는 화면 녹화 영역을 선택할 수 있다는 겁니다.전체화면, 사용자 지정 창, 또는 녹화 사이즈를 수동으로 조정할 수 있습니다.

결론:간편하고 편집 기능 내장된 프로그램 가성비 최고인듯

여기까지 아이폰 화면 녹화, 그리고 아이패드 화면 녹화 앱으로 게임 녹화하는 방법을 소개했는데요.사용이 편리한 화면 녹화 앱도 다양한데요. 그중에서 되도록이면 화면 녹화뿐만 아니라 편집 기능도 있는 앱을 선택하는 것을 추천합니다. 게임 플레이 영상에 하이라이트 부분을 표시하거나 텍스트, 스티커를 붙일 수 있는 DemoCreator가 아무래도 가성비 최고인듯하네요. 

무료 다운로드
Secure Download
무료 다운로드
Secure Download

相葉

相葉

staff Editor

0 Comment(s)